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미북회담 관련 “아무것도 듣지 못 해…지켜보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6일 백악관에서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과 만난 자리에서, 미북 정상회담에 관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미-북 정상회담과 관련해 아직 아무것도 듣지 못했다며 어떻게 될지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영남 기자가 보도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미-북 정상회담이 열리지 않을 가능성을 시사한 것과 관련해 어떻게 될지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ll have to see. We’ll have to see. We haven’t been notified at all. We’ll have to see.”

트럼프 대통령은 16일 백악관에서 우즈베키스탄 대통령과 만난 자리에서 기자들의 북한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미국은 전혀 통보 받은 것이 없다며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한 연합군사훈련 중단 계획을 비롯한 북한 관련 질문들이 계속 이어지자 어떤 것도 보거나 듣지 못했다며 어떻게 될지 지켜볼 것이라고 거듭 밝혔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 haven’t seen anything. We haven’t heard anything. We will see what happens…Time will tell.”

그러면서 시간이 말해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북한은 이날 미-한 연합 공중훈련인 ‘맥스선더’훈련이 자신들에 대한 도발이라며 남북 고위급회담을 중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은 미국이 북한에 대해 비핵화를 강요만 한다면 북미 정상회담이 무산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김영남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