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대북제재 안 통하면 매우 거친 단계로 넘어갈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3일 백악관에서 열린 맬컴 턴불 호주 총리와의 기자회견에서 새 대북제재에 관한 입장을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대북 제재가 작동하기를 원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매우 거친 다음 단계로 넘어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잔혹한 북한 독재 정권의 위협을 막기 위해 국제사회가 단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영남 기자가 보도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에 대한 제재가 작동하지 않는다면 두 번째 단계로 넘어가야 한다며 이는 매우 거칠고 전세계에 매우 매우 불행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I don’t think I am going to exactly play that card but we will have to see. If the sanctions don’t work, we will have to go phase 2. Phase 2 maybe a very rough thing, maybe very very unfortunate for the world.”

트럼프 대통령은 23일 맬컴 턴불 호주 총리와의 공동기자회견에서 대북 제재가 작동하지 않는다면 다른 옵션이 아직 테이블에 있느냐는 질문에 그 카드를 정확히 사용할지는 모르겠지만 지켜봐야 한다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제재들이 작동하기를 희망한다며 미국은 현재 진행하고 있는 일에 있어 전세계로부터 엄청난 지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But hopefully sanctions will work. We have tremendous support all around the world for what we are doing. It really is a rogue nation. If we can make a deal it will be a great thing, and if we can’t, something will have to happen. So we will have to see.”

이어 북한은 정말로 불량 국가라며 협상을 이뤄낼 수 있다면 훌륭한 일이 되겠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 어떤 일이 일어나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그렇기 때문에 지켜봐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호주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미국의 최대 압박 캠페인에 있어 가장 가까운 파트너 국가 중 한 곳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Australia is one of our closest partners in our campaign of maximum pressure to denuclearize the Korean Peninsula. Today we have put the strongest sanctions on Korea that we have ever put on a country.”

그러면서 이날 특정 국가에 부과된 가장 강력한 제재를 북한에 가했다고 말하며 잔혹한 독재 정권이 핵무기로 전세계를 위협하는 것을 막기 위해 계속 단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 must continue to stand together to prevent the brutal dictatorship from threatening the world with the nuclear devastation. Our nations likewise share commitment to keeping our people safe from terrorism.”

이어 미국과 호주는 모두 테러로부터 자국민들을 안전하게 보호해야 하는데 전념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맬컴 턴블 호주 총리가 23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에 이어 공동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맬컴 턴블 호주 총리가 23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에 이어 공동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턴불 총리도 이날 북한의 불법 핵무기 프로그램이 현재 역내의 가장 큰 위협이라는 점을 명확히 하기 위해 미국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턴불 총리] “We are working together…to address the greatest threat to our region right now - North Korea’s illegal nuclear weapons program - and I want to welcome and of course support the Mr. President the new sanctions that have been announced today.”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이날 발표된 새로운 대북 제재들을 환영하고 당연히 지지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호주도 독자적 제재와 유엔 안보리 결의들을 미국과 같이 이행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김영남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