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만성적 무역 오용 참지 않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 베트남 다낭에서 열린 APEC 최고경영자 회의에서 연설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무역에서 만성적인 반칙(abuse)을 참지 않겠다며 공정하고 평등한 무역 정책을 촉구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10일)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가 열리는 베트남 다낭에서 기업계 지도자들에게 연설하는 가운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미국은 인도.태평양 지역의 어떤 국가와도 양자 협정을 맺을 준비가 돼 있지만 상호 존중과 상호 이익이 전제조건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앞으로는 무역 상대국들이 정해진 규칙들을 따르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미국의 이익을 최우선시하는 이른바 ‘아메리카 퍼스트’ 정책에 기반된 양자 교역 체제를 선호하는 입장을 전달했습니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에 이어 연설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트럼프 대통령과 달리 다자 무역체제의 중요성을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