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정상 통화…“북한과의 대화 위한 ‘올바른 여건’ 협의”


문재인 한국 대통령(왼쪽)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문재인 한국 대통령은 오늘(25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핵과 미사일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두 정상은 이날 통화에서 북한에 대한 강력한 제재와 압박을 지속하되 궁극적으로 대화와 평화적 방법으로 해결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박수현 한국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두 정상은 특히 북한과 대화하기 위한 ‘올바른 여건’에 대해 한-일 또는 미-한-일 차원에서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에 대해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북 핵의 완전한 폐기를 위해 국제사회와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취임한 뒤 아베 총리와 통화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