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외무성, 유엔사무총장 발언 강력 비판


유엔 안보리가 개최한 북한 핵 문제 관련 장관급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는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자료사진)

북한이 최근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의 발언에 대해 강력히 비판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오늘(19일) 조선중앙통신 기자와의 문답에서 "최근 유엔 사무총장은 조선반도 정세 격화가 우리의 '핵 및 미사일 개발'로 인해 시작되었다는 망발을 늘어놓았다"며 "핵 문제가 발생하고 정세 격화의 악순환이 계속되는 근원은 모두 미국의 대조선 적대시 정책과 핵 위협에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또 "유엔 사무총장이 조선반도 정세를 최악의 폭발계선으로 몰아가고 있는 미국에는 한마디도 못 하면서 조선반도 문제 해결을 위해 공정한 입장을 취하겠다고 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비난했습니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지난 16일,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해 "북한은 국제적 의무를 준수하고, 한반도 긴장을 완화하기 위해 의미 있는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