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괌 공격하면 후회하게 될 것”

  • 최원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 뉴저지 골프장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 문제를 언급하면서, "북한이 미국령 괌이나 동맹국을 위협하거나 공격할 경우 김정은은 그 행동을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 북한이 미국령 괌이나 동맹국을 위협하거나 공격할 경우 김정은은 “그 행동을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뉴저지 골프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이 괌이나 미국 영토 또는 동맹국을 공격할 경우 그냥 넘어가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현명하게 행동하지 않을 경우, 이에 대한 군사적 해결책이 완전히 준비됐고 장전됐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1일 인터넷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김정은이 다른 길을 찾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보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10일 북한이 행동을 바로 하지 않으면 유례없는 고통을 겪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휴가 중인 뉴저지주 자신의 골프장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면서, 북한을 겨냥한 자신의 전날 ‘화염과 분노’ 발언이 “충분히 강력하지 않았던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동맹이나 미국을 공격할 경우, “그들이 가능할 것이라고 결코 생각하지 않았던 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미국은 북한에 대한 군사적 옵션을 분명히 갖고 있지만 외교적 해법을 원한다고, 짐 매티스 국방장관이 밝혔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어제(10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미국은 북한 문제와 관련해 외교를 사용하려 한다며, 지금까지 그렇게 했고 앞으로도 그렇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의 외교적 노력은 “국제사회를 단결시키고, 일치된 목소리를 낸다는 측면에서 성공적”이라고 밝혔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그러나 미국은 당연히 군사적 옵션을 갖고 있으며 이는 자신의 책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최원기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