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 ‘탈북 여종업원 강제결혼’ 북한 주장 일축


지난해 4월 북한 해외식당에서 근무하는 여종업원들이 집단 탈출해 한국에 입국한 후 한국 통일부가 공개한 사진. 북한은 10일 한국 정부가 탈북 여종업원들을 강제결혼시키는 방법으로 송환 요구를 거부하려 한다며, 만약 북송이 이뤄지지 않으면 이산가족 상봉을 포함한 인도적 협력을 할 수 없다고 거듭 주장했다.

한국 통일부는 지난해 중국에서 집단 탈북한 북한식당 여종업원들의 북한 송환 요구를 거부하기 위해 한국 정부가 ‘강제결혼’ 등을 꾸미고 있다는 북한 주장은 근거 없는 것이라고 일축했습니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11일) 기자설명회에서 당시 집단 탈북한 여종업원 12명은 학업에 집중하면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있다며 강제결혼 등 북한의 주장은 근거 없는 주장이라고 반박했습니다.

북한의 강제납치 피해자구출 비상대책위원회는 어제 한국 정부가 탈북 여종업원 12명을 강제결혼시키는 방법으로 송환 요구를 거부하려 한다며, 만약 이들과 김련희 씨의 북송이 이뤄지지 않으면 이산가족 상봉을 포함한 인도적 협력을 할 수 없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

백 대변인은 여종업원들과 김련희 씨는 자유의사로 한국에 입국했고 한국 국민을 북송할 근거는 없다며, 이산가족 상봉 논의는 이와 별개의 문제로 북한이 사안의 시급함을 감안해 조속히 대화에 호응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