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취임 200일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38%'


지난 3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웨스트버지니아주 헌팅턴에서 열린 정치집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어제(7일)로 취임 200일을 맞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미국인들의 지지율이 역대 최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 `CNN' 방송의 여론조사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은 38%인 반면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은 56%에 달했습니다.

또 응답자의 47%가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강하게 반대한다고 답한 반면, 적극 지지율은 24%로 절반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공화당원들의 적극 지지율도 지난 2월 73%에서 59%로 떨어졌고, 트럼프 대통령의 핵심 지지 기반인 학사 학위가 없는 백인들의 적극 지지율도 35%로, 2월 이후 12%p 하락했습니다.

백악관에서 나오는 정보에 대한 신뢰도도 매우 낮아, 응답자의 30%가 백악관 소식을 전혀 믿지 않는다고 한 반면 신뢰한다는 답변은 24%에 그쳤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미국민들의 지지율은 앞서 지난 3일 발표된 갤럽의 여론조사에서는 37%, 퀴니피악대학의 여론조사에서는 33%로 나타났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