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유엔대사 "대북제재 이행하도록 중국 압박 강화할 것"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대사가 지난 5일 유엔 안보리에서 열린 북한 ICBM 발사 대응 긴급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미국은 북한의 최근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중국이 대북 제재를 이행하도록 압박을 강화할 것이라고, 니키 헤일리 유엔대사가 밝혔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어제(9일) 미국 `CBS'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는 미국뿐 아니라 전세계 우방국들에게도 엄청난 위험이라며, 이를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북한뿐 아니라 안보리 결의를 준수하지 않는 나라들, 대북 제재를 이행하지 않는 나라들도 강하게 압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북한 무역의 90%가 이뤄지는 중국도 강하게 압박할 것이라며, 중국이 도움이 되고 있지만 더 많은 것을 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중국이 북한에 대해 더 많은 것을 하지 않으면 미국과의 무역관계를 잃을 수도 있느냐는 질문에, 그것은 미국이 갖고 있는 수단 중 하나라며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