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태평양사령관 “북한 탄도미사일, 핵탄두 보유는 재앙”


해리 해리스 미군 태평양사령관이 17일 일본 도쿄 사사카와평화재단 주최로 열린 간담회에서 안보 관련 질문에 답하고 있다.

해리 해리스 미 태평양사령관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장거리 탄도미사일과 핵탄두를 동시에 보유하는 것은 재앙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해리스 사령관은 오늘(17일) 일본 도쿄에서의 연설에서 북한이 감행하는 모든 실험들은 핵 탑재 미사일 발사 능력에 한 걸음 더 가까워지도록 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해리스 사령관은 또 김정은 위원장이 갈망하는 것이 무엇인지 확실히 알고 있는 만큼, 그의 주장을 사실로 간주하고 곧이곧대로 믿고 있다며, 경각심을 갖고 이 문제에 당장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앞서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대사는 어제 열린 유엔 안보리 긴급회의에서 북한이 핵무기를 보유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한 노력에 각국의 동참을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