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장 "미국과 분쟁 조율 대화 원해"


왕이 중국 외교부장 (자료사진)

중국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와 분쟁을 조율하고 양국 관계를 증진하기 위한 대화를 원한다고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밝혔습니다.

왕 부장은 어제 (24일) 설 맞이 축하 행사에서, `하나의 중국' 원칙에 대한 엄격한 준수와 상호 핵심 이익에 대한 존중을 바탕으로 미국 새 행정부와 대화할 의사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또 중국은 양국 국민들에게 더 큰 이익을 가져올 수 있도록 상호 신뢰를 높이고, 협력에 초점을 맞추며, 분쟁을 관리 통제하고, 중-미 관계의 건전한 발전을 증진시키려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취임 전 `하나의 중국' 원칙에 변화를 추진하는 듯한 발언으로 중국 정부와 긴장 상태를 빚었습니다.

중국은 타이완을 필요시 강제 합병할 수 있는 본토의 일부분으로 간주하고 있지만, 타이완 정부는 중국의 이같은 주장을 일축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