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일, 3국 외교차관 협의회 다음 달 워싱턴 개최


지난 10월 일본 도쿄에서 미한일 외교차관협의회가 열렸다. 왼쪽부터 토니 블링큰 미국 국무부 부장관, 스기야마 신스케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 임성남 한국 외교부 제1차관.

미국과 한국, 일본 세 나라는 다음 달 미국 워싱턴에서 3국 외교차관 협의회를 열어 대북제재 이행과 안보협력 등을 논의하는 방안을 조율하고 있다고 한국 외교부 당국자가 오늘(26일) 전했습니다.

미-한-일 3국은 이번 외교차관 협의회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새로운 북한 제재결의 2321호의 이행 상황과 북한의 핵 위협에 맞선 세 나라의 안보 공조태세를 점검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한국 외교부 당국자는 미국에 트럼프 행정부 출범을 앞두고 3국 외교차관 협의회가 개최되는 것은 북한 정책 등 외교정책의 연속성과 계속성을 이어가는 차원이라고 말했습니다.

한국 외교가에서는 이와 관련해 미 행정부의 교체에 즈음해 북한이 상황을 오판하지 않도록 경고하는 동시에 미국 차기 행정부를 이끌 인사들에게도 기존 정책을 유지할 필요성을 알리는 의미가 있는 것으로 풀이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