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통일미래연대 최현준 대표 (3)


지난 2008년 한국에 정착한 탈북자 최현준씨. 탈북청년들이 회원인 통일이래연대 대표를 맡고 있다. 위암치료로 허약해진 몸을 단련하기 위해 축구화를 신었던 최현준씨. 동네 운동장 마다 가득한 조기축구회를 찾아갔지만 5분만에 벤치에 앉게 되는 상황이 반복됐다. 북한에 숨겨두고 온 아들과 딸을 데려오기 위해 건강을 챙기려 했던 최현준씨. 같은 아파트 주민으로 만나게 된 명철 총각은 혼자 사는 탈북자의 외로움을 달랠 수 있는 축구팀을 만들어 보자고 제안을 했다. 평양이 고향인 탈북자 최현준씨의 세번째 이야기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