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이 납치 피해자 재조사 문제와 관련해 북한과 접촉을 갖고 있습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10일 국회에서 중국 베이징에 있는 양국 대사관을 통해 북한과 다양한 접촉을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기시다 장관은 또 재조사 기한은 따로 정해 두지 않고 있지만 북한 측으로부터 계속 상황보고를 받을 수 있도록 요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가토 가쓰노부 납치문제담당상은 현 시점에서 북한에 다시 제재를 가하는 것은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대북 제재를 가할 경우 북한과의 대화 통로가 단절될 것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