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탈북자 최영옥 씨 (2)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탈북자 최영옥 씨 (2)
please wait
Embed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09:59 0:00
다운로드

서울에 사는 탈북자 최영옥씨는 중학생 딸아이를 둔 엄마입니다. 고난의 행군이 막 시작되던 때, 중국 친척집을 오가며 돈을 구해 가족을 먹여 살리던 영옥씨에게 죽어가던 어머니가 남긴 말은 ‘배곯지 않는 곳에서 좋은 남자 만나 살아라...’였습니다. 엄마를 여읜 영옥씨는 그렇게 탈북자가 돼 중국 조선족의 아내가 됐지만 하루 하루의 삶은 또 다른 눈물의 시간이었습니다. . 한국에 정착한 탈북자들의 이야기를 전해드리는 ‘자유를 찾아온 사람들’~ 함경북도 남양이 고향인 탈북자 최영옥씨의 두 번째 이야기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