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캐나다 NGO, 북한에 메주콩 25t 지원


캐나다의 구호단체인 '퍼스트 스텝스'가 북한 취약계층을 위해 메주콩 25t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퍼스트 스텝스' 웹사이트.
캐나다의 구호단체인 `퍼스트 스텝스'가 북한 취약계층을 위해 메주콩 25t을 지원합니다.

이 단체의 수잔 리치 대표는 15일 ‘VOA’에, 메주콩 25t을 16일 선적한다며, 6월 중순께 남포항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콩은 강원도와 평안남도 지역 취약계층 어린이들에게 제공할 두유를 만드는 데 사용됩니다.

퍼스트 스텝스는 현재 강원도와 평안남도 내 200여 곳 탁아소와 유치원 소학교 어린이 10만여 명에게 매일 두유를 나눠주고 있습니다.

리치 대표는 메주콩이 도착해 분배된 것을 확인한 뒤 추가로 보낼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현진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