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정부는 6자회담 재개와 관련해 참가국들이 합리적인 대화 문턱을 설정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훙레이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5일) 정례브리핑에서 회담 재개를 둘러싼 참가국들간 견해차를 묻는 질문에, “각국이 조기에 6자회담을 재개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며 이같이 대답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이어 “최근 한반도 정세에 전체적으로 완화의 실마리가 나타나고 있다고 본다”며 “이런 국면은 쉽지 않게 오는 것으로, 각국은 마땅히 귀중하게 여겨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의 발언은 6자회담 재개 문제를 놓고 중국과 미국이 견해차를 좁히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VOA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