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태풍 피해 지역, 국제사회 지원 이어져


17일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인 구이우안에서 미 해군 소속 군인들이 구호물자를 지급하고 있다.

17일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인 구이우안에서 미 해군 소속 군인들이 구호물자를 지급하고 있다.

태풍 하이옌으로 최악의 재난 피해를 입은 필리핀 중부 지역 고립된 마을에 국제 구호품이 전달하기 시작했습니다.

미국 정부는 18일 미군 헬리콥터를 이용해 레이테 섬마을 주민과 다른 고립된 마을에 식료품과 음료수, 기타 구호품을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미군 항공모함 조지 워싱턴호 인근 해역까지 출동해 헬리콥터들의 중간 기착지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또 유엔 인도주의협력기구(OCHA)도 현재 필리핀 재난 지역에 국제 구호 인력이 파견돼서 이재민들을 돕기 위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인도주의협력기구에 따르면 현재 약 1천만명에서 1천200만명의 이재민들이 구호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한편 필리핀 정부는 현재까지 이번 태풍으로 인해 3천974명 사망하고 1천200여명이 실종된 것으로 집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