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총재가 16일 일본의 제 99대 총리로 선출된 후 인사하고 있다.
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총재가 16일 일본의 제 99대 총리로 선출된 후 인사하고 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자민당 총재가 일본의 99대 총리로 선출됐습니다.

스가 총재는 오늘(16일) 오후 중의원의 총리 지명 투표에서 유효표 462표 가운데 과반을 크게 웃도는 314표를 얻었습니다.

이어 실시된 참의원 투표에서도 240표 가운데 142표를 얻어 일본의 신임 총리로 확정됐습니다.

스가 신임 총리는 연정 파트너인 야마구치 나쓰오 공명당 대표와 회담한 후 새 내각 명단을 발표했습니다.

총리를 포함해 21명으로 구성된 스가 내각은 아소 다로 부총리 겸 재무상,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 하기우다 고이치 문부과학상, 가지야마 히로시 경제산업상 등 아베 내각의 주요 인사 절반 이상이 유임 또는 보직 변경 형태로 채워졌습니다.

일본 정부의 대변인 역할을 하는 신임 관방장관에는 가토 가쓰노부 후생노동상이 임명됐습니다.

앞서 지병을 이유로 총리직 사퇴를 전격 선언했던 아베 신조 전 총리 내각은 이날 오전 총사퇴하며 7년 8개월 집권을 마감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신임 총리는 평화헌법 개정과 대북정책 등 아베 정권 계승을 표방해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