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러, 제네바서 핵군축 후속회담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세르게이 랴브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이 28일 제네바 주재 미국 대사관에서 회담했다.

미국과 러시아가 28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핵 군축 안정에 관해 대화를 시작했습니다.

제네바 주재 미국 대사관에서 열린 이번 회담은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과 세르게이 랴브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이 각각 대표단을 이끌었습니다.

이는 조 바이든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지난달 첫 정상회담에서 합의했던 사안입니다.

두 나라 대통령은 군비 통제 미래와 위험 감소 조치의 토대 마련을 위해 전략적 안전에 관한 양자 회담을 하기로 했었습니다.

현재 미국과 러시아는 세계 핵무기의 90%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양측의 핵 군축 협상에 대한 구체적인 범위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앞서 미국과 러시아는 지난 2월, 핵전력 조약인 신전략무기감축협정(New START·뉴스타트)을 오는 2026년까지 연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신전략무기감축협정의 주요 내용은 양국이 배치할 수 있는 핵탄두와 미사일, 폭격기 수를 제한하는 데 있습니다.

한편 바이든 대통령은 러시아가 내년 중간선거에 이미 개입하고 있다며 미국의 주권을 완전히 침해하는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Reuter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