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화웨이 규제' 조치 15일 발효


중국 선전의 화웨이 본사.

중국 ‘화웨이’사에 대한 미국 정부의 규제가 오늘(15일)부터 발효됐습니다.

이에 따라 앞으로 미국 기술을 활용해 생산한 모든 반도체는 미국의 사전 승인 없이는 화웨이에 공급할 수 없습니다.

현재 한국의 삼성전자와 일본 소프트뱅크 등 전 세계 대부분의 반도체 업체는 주요 공정에 미국 기업의 장비와 부품을 쓰고 있어 화웨이에 대한 수출이 사실상 끊기게 됩니다.

미국 정부는 지난해 화웨이의 미국 부품과 기술 사용을 금지한 데 이어 지난 5월, 미국의 기술을 사용하고 있는 전 세계 반도체 업체들도 수출 시 반드시 미국 정부의 사전 승인을 받을 것을 요구하는 행정명령을 발표했습니다.

미국 정부는 화웨이사가 중국 정부와 공산당과 연계돼 있어 안보상 위협이 되고 있다고 보고, 전 세계 주요 동맹국에 화웨이 배제를 촉구해왔습니다.

또 주요 5개국 정보공유 동맹체인 ‘파이브 아이즈(5eyes)’의 차세대 이동통신망(5G) 구축사업에 화웨이사가 참여할 경우 기밀 정보 공유를 중단하겠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