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이오와 코커스 개표율 97%...부티지지 1위


아이오와코커스(당원대회) 중간 개표 결과, 1위로 나선 피트 부티지지 후보가 5일 뉴햄프셔주 콩코드에서 열린 타운홀 미팅에 참석했다.

미국 대선의 첫 경선인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대회) 개표가 사흘째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피트 부티지지 전 인디애나주 사우스벤드 시장이 근소한 차이로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민주당은 오늘(6일) 현재 97% 개표 결과 부티지지 후보가 26.2%의 득표율로 다른 후보들을 제치고 계속 1위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26.1%로 부티지지 후보를 바짝 쫓고 있고,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이 18.2%,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15.8%를 각각 기록했습니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4일 아이오와주 코커스에서 득표 집계 과정의 수치 불일치 등으로 개표 결과를 발표하지 못했습니다. 같은 날 열린 아이오와주 코커스에서 공화당 소속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압도적인 표 차이로 일찌감치 승리를 확정 지었습니다.

아이오와주 민주당 코커스 투표 결과가 지연된 이유는 투표수를 집계하기 위해 고안된 스마트폰 앱의 기술적 결함 때문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