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중국산 백신 맞으면 입국 절차 간소화”


홍콩 경찰이 중국의 시노백 바이오테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맞고 있다.

중국 정부가 자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접종한 외국인이 홍콩을 통해 중국 본토로 입국하는 경우 비자 절차를 간소화하기로 했습니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중국 외교부는 홍콩 주재 사무소를 통해 최근 이 같은 안내문을 발표했습니다.

안내문에 따르면 중국이 제조한 백신을 접종한 외국인은 비자를 신청할 때 코로나 검사 증명서와 건강·여행기록 증명서 제출이 면제됩니다.

또 가족 간병이나 장례식 참석 등 인도적 목적의 비자 신청 시에도 중국 백신을 접종한 사람은 간소화된 비자 발급 절차를 밟을 수 있습니다.

이번 조치는 15일부터 시행됩니다.

중국은 현재 외국인 입국자에 대해 72시간 내 코로나 검사 음성 증명서 등을 제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홍콩에서는 화이자 백신과 함께 중국 제약사가 개발한 시노백 백신을 접종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