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이스라엘, 자유무역협정(FTA) 공식 서명


유명희 한국 산업통상자원부 교섭본부장.

한국과 이스라엘이 자유무역협정(FTA)에 정식 서명했습니다.

이스라엘이 아시아 지역 국가와 FTA를 체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유명희 한국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과 아미르 페렛츠 이스라엘 경제산업부 장관은 12일 서울에서 FTA에 정식 서명했습니다.

양국 간 FTA에 따라 한국은 전체 품목 가운데 95.2%에 해당하는 상품의 관세를, 이스라엘은 95.1%의 관세를 철폐합니다.

특히 한국은 주력 품목인 자동차, 부품, 섬유, 화장품에 적용되던 관세가 즉시 사라져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됐습니다.

자동차와 부품은 지난해 한국이 이스라엘에 수출한 금액 중 46.9%를 차지합니다.

양국은 2016년 5월 FTA 협상 개시를 선언한 뒤 6차례 공식협상을 거쳐 2019년 8월 최종 타결했습니다. 이후 서명에 필요한 국내 절차를 마치고 이번에 최종 서명한 것입니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한·이스라엘 FTA로 혁신 강국인 이스라엘의 원천기술과 한국의 강한 제조업이 결합해 시너지가 발휘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페레츠 장관은 "FTA는 양국 투자에 있어 위험을 줄여주고, 지식재산권 보호 개선과 더 나은 법적 보호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