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호주·일본, 괌에서 3개국 연합훈련


지난해 2월 괌에서 미군, 일본 항공 자위대, 호주 공군군 소속 항공기 100여대, 병력 2000여명이 참가한 코프노스 훈련이 진행됐다. 사진 제공: 미 국방여상정보배소시스템(DVIDS).

미국이 태평양 괌에서 호주와 일본과 함께 3개국 연합훈련을 하고 있습니다.

미 태평양 공군은 7일 성명에서 3개국이 지난 3일부터 오는 19일까지 미국령 괌에서 '코프 노스 2021' 훈련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은 이번 훈련을 위해 공군과 해병대, 해군 등 약 2천 명의 병력을 파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코프 노스 2021은 자연재해가 발생했을 때 인도-태평양을 지원하는 3개국의 통합 능력을 향상하기 위한 훈련으로 시작됐습니다.

훈련은 괌의 앤더슨 기지, 노스웨스트 필드, 코로르와 앙가 우르, 팔라우 등에서 이뤄지고 있습니다.

또 전투기의 유연성과 통신 능력을 향상하기 위한 공중 전투 훈련도 포함됐습니다.

특히 미국의 F-35A 스텔스 전투기가 일본 항공자위대, 호주 공군 항공기와 통합 훈련을 진행 중입니다.

전문가들은 이번 훈련이 적들의 주요 기지에 대한 미사일 공격으로 미국의 공군 전력을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