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폼페오 “중국의 우크라이나 투자 우려” 


우크라이나의 모터시츠(Motor Sich)엔진 공장이 지난 2018년 10월 키예프에서 열린 국제 무기 전람회에서 AI-322F 전투기 엔진을 선보였다.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29일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중국의 악의적 활동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모건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폼페오 장관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갖고, 중국의 우크라이나 투자활동에 우려를 표했다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우크라이나의 모터시츠(Motor Sich) 엔진 공장 등을 인수하려는 중국의 ‘악의적’인 투자활동이 우려된다고 밝혔습니다.

모터시츠는 민간소유 기업으로 이 회사 대표는 많은 주식을 중국 기업에 매각하는 것에 동의했지만, 아직 우크라이나 정부의 승인을 받지 못한 상태입니다.

한편 이날 전화통화는 지난 24일 우크라이나의 독립기념일을 축하하기 위한 것으로 폼페오 장관은 “법치를 바로 세우고, 경제성장을 촉진시키며, 외국인 투자를 유치하는 한편, 우크라이나의 고질적인 부패 척결을 위해” 우크라이나 국민들 편에 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