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양제츠, 스페인·그리스 등 순방..."중-EU 정상회의 준비"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이 1일 미얀마 네피도를 방문했다.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이 오늘(1일)부터 나흘간 해외순방에 나섭니다.

중국 외교부 자오리젠 대변인은 어제(31일) 정례브리핑에서 "양 위원이 1일부터 4일까지 미얀마와 스페인, 그리스를 방문한다"고 밝혔습니다.

양 위원의 이번 유럽 방문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유럽연합(EU)의 화상 정상회의를 준비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양 위원은 이번 순방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과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으로 촉발된 민주화 시위 사태 대응 등 중국에 대한 경계심을 완화하려 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양 위원은 앞서 지난달에는 싱가포르와 한국을 잇따라 방문했습니다.

한편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지난달 25일부터 1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이탈리아 네덜란드 노르웨이 프랑스 독일 등 유럽 5개국을 순방하고 있습니다.

중국 정부 고위 관리들의 연이은 해외순방은 전 세계적으로 중국에 대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이들 나라들과 외관계를 강화하기 위한 목적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