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계 최대 정육업체 JBS 사이버 공격으로 일부 운영 중단


1일 호주 브리스베인의 JBS 식품 시설.

세계 최대 정육업체인 브라질의 JBS사가 사이버 공격을 받아 호주와 북미 지역의 운영이 중단됐습니다.

JBS의 미국자회사인 JBS USA는 1일 성명에서 이번 공격으로 호주에서의 작업이 폐쇄됐다고 밝혔습니다.

JBS USA는 "조직적인 사이버 공격 대상이 돼 북미와 호주 IT 시스템을 지원하는 일부 서버가 영향을 받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이번 사이버 공격은 지난달 30일 감지됐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문제 해결에 시간이 걸릴 것이며, 고객과 공급업체와의 특정 거래가 지연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JBS 호주 최고 경영자는 30일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공격으로 호주 여러 곳의 운영이 중단됐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에 기반을 둔 JBS는 호주와 미국 등 전 세계 약 20개국에서 육류 가공 시설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 달 7일 미국 최대 송유관 운영사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이 해커 조직 '다크사이드'의 랜섬웨어공격으로 휘발유 공급에 차질을 빚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