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정부가 미-한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 절차를 개시한다고 선언했습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는 12일 한미 FTA를 개정하는 협상 절차를 시작한다며, 한국 측에 공식적으로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또 오는 8월 워싱턴에서 미한 공동위원회 회담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무역대표부(USTR)는 이는 무역 적자를 줄이고 미국 노동자들과 농부들에게 보다 나은 무역협정을 주려는 트럼프 대통령의 공약에 따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의 미-한 정상회담에서 미-한 FTA 개정을 강조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