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이 오는 10월 10일 노동당 창건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대규모 열병식을 준비하고 있다고 한국의 ‘연합뉴스’가 보도했습니다.

‘연합뉴스’는 17일 정부의 한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노동당 창건일이 5개월 남았지만 북한은 벌써부터 전담반을 구성해 열병식 등의 행사 준비에 들어갔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열병식 때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비롯해 최근 수중 사출실험에 성공한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등 신무기를 공개해 군사적 능력을 과시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의 국가정보원은 앞서 지난 13일 국회 정보위원회에 현영철 북한 인민무력부장이 전격 숙청됐다는 소식과 함께 당 창건 70주년 행사 준비 동향도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일각에서는 북한이 당 창건 70주년을 전후로 장거리로켓을 발사하고 이어 4차 핵실험까지 단행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