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일 정보수장, 12일 도쿄서 회동"


애브릴 헤인스 미 국가정보국장(DNI).

미국과 일본 정보당국 수장이 11일 도쿄에서 만나 북한 문제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일본 언론은 애브릴 헤인스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과 기타무라 시게루 일본 국가안보국장이 이날 11일 도쿄에서 양자 회담을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두 사람은 조 바이든 정부가 재검토 작업을 마친 대북정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12일에는 도쿄에서 미-한-일 3국 정보기관장 회의도 열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 언론은 박지원 국가정보국장이 회의 참석을 위해 11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한다고 보도했습니다.

조 바이든 정부 출범 이후 미-한-일 3국 고위 당국자 간 회동이 자주 이뤄지고 있습니다.

지난달 2일에는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주재로 미국 워싱턴 인근 해군사관학교에서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기타무라 시게루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이 참여하는 회의가 열렸습니다.

이어 세계 주요 7개국 G7 외교장관 회의가 열린 영국 런던에서는 5일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과 정의용 한국 외교장관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이 회동했습니다.

한편 헤인스 국장은 12일 미-한-일 정보기관장 회의를 마치고 서울로 이동해 청와대와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일본 언론은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