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올해 외교청서에서도 독도 영유권 주장...한국, 일본 총괄공사 초치 항의


한국 독도(일본명 다케시마)

일본 정부가 2020년 판 외교청서를 통해 거듭 독도(일본명 다케시마)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오늘(19일) 오전 각의에 보고한 올해 외교청서에서 독도를 "일본 고유영토"로 지칭하면서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외교청서에서 독도를 '다케시마'라고 표현했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 2017년 외교청서에서도 독도가 일본 영토라고 주장했지만, "불법 점거" 상태라고 설명하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2018년부터 불법 점거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는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초치해 강력히 항의하며, 시정을 촉구했습니다.

한국 외교부는 이날 대변인 논평에서 독도와 관련한 일본 정부의 어떠한 도발에도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