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공군, 차세대 전략폭격기 B-21 공개


2일 공개된 미 공군 차세대 스텔스 전략폭격기 B-21 레이더.

미국 공군이 차세대 스텔스 전략폭격기 ‘B-21 레이더’를 공개했습니다.

공군은 어제(2일) 캘리포니아주 팜데일의 노스럽그루먼 공장에서 B-21 공개 행사를 열었습니다.

미국이 새로운 전략폭격기를 공개한 건 1989년 첫 비행을 한 B-2 스피릿 폭격기 이후 약 30년 만입니다.

B-21은 핵무기를 운용할 수 있는 전략폭격기로 전 세계 어디서든 비밀리에 임무를 수행할 수 있습니다. 특히 최첨단 스텔스 기능을 갖춰 방공 레이더에 골프공 크기로 표시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은 이날 행사에서 “가장 정교한 방공 시스템조차 B-21을 탐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최신 컴퓨터 기술이 적용된 B-21은 새로운 목표물에 자동으로 반응할 수 있으며, 무인 조종도 가능합니다.

공군은 2020년대 중반부터 B-21을 실전 배치하고, 약 100대를 운용할 계획으로 전해졌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B-21 폭격기의 개발과 구매, 운용 등에 최소 2천30억 달러가 소요될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1대당 제작 가격은 약 6억9천200만 달러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