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에이브럼스 전 주한미군 사령관 "사드, 중국 전략적 안보 훼손 안해"


주한미군이 성주에 배치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자료사진)

전 주한미군사령관이 미국이 한국에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를 배치하는 것이 중국의 전략적 안보를 해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의 반대가 한국을 겨냥한 것이라는 점도 지적했습니다. 박동정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로버트 에이브럼스 전 주한미군사령관은 27일 중국 측에 “한국의 남부의 사드가 중국의 전략적 안보를 어떻게 훼손하는지 우리에게 설명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로버트 에이브럼스 전 주한미군 사령관 트위터] “Please explain to us how THAAD in southern ROK undermines PRC strategic security. It is an area defensive system. Certainly, your high tech sensors can distinguish what mode the TPY-2 radar is operating in…right?”

에이브럼스 전 사령관은 이날 트위터에 미국의 한국 사드 배치를 비판한 류샤오밍 중국 외교부 한반도 사무특별대표의 트윗을 인용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사드는 지역 방어 시스템이라며, 중국의 첨단 센서들은 TPY-2 레이더가 어떤 모드로 작동하는지 구별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미국과 한국 당국자들은 한국에 배치된 사드의 AN/TPY-2 레이더는 탐지 범위가 600km인 종말 모드이기 때문에 중국과는 관계가 없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에이브럼스 전 사령관은 “중국의 반대가 정말로 한국을 겨냥하지 않느냐”고 반문하며 “한국이 사드 배치 이후 중국의 ‘소프트 제재’로 인해 2017년 한해에만 80억 달러의 손실을 입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습니다.

[에이브럼스 전 사령관 트위터] “PRC opposition does not target ROK? Seriously? Estimated $8B in lost ROK revenue in 2017 alone due to PRC “soft sanctions” after THAAD deployed. Chairman Lotte Group may have something to say on this as well.”

그러면서 한국 롯데그룹 회장도 이에 관해 할 말이 있을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중국은 지난 2017년 한국 정부의 요청으로 사드 부지를 제공한 롯데그룹에 보복을 가했고, 롯데 측은 중국 사업 대부분에서 철수했습니다.

앞서 중국의 류샤오밍 특별대표는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미국의 한국 사드 배치에 대한 중국의 반대는 한국이 아니라 중국의 전략적 안보를 의도적으로 훼손하려는 미국의 나쁜 의도를 겨냥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류샤오밍 중국 한반도 사무특별대표 트위터] “China’s opposition to the #US’s deployment of #THAAD in the #ROK does not target the ROK side, but the US’s malicious intention to deliberately undermine China’s strategic security. We still remember vividly that in 2017, the ROK side made a solemn statement on the THAAD issue.”

그러면서 “우리는 2017년 한국이 사드 문제에 대해 정중한 성명을 발표했던 것을 아직도 분명히 기억한다”며 “이는 양국 간에 상호 신뢰 심화와 협력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류 대표 트위터] “It played a crucial role in boosting mutual trust & deepening #China-ROK cooperation. A commitment should be kept despite change of government. When it comes to major security issues, the #ROK needs to continue to act prudently and find a fundamental solution to the issues.”

류 대표는 이어 “정권이 바뀌더라도 약속은 지켜야 한다”며 “한국은 주요 안보 문제에 대해 계속 신중하게 행동하고 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책을 모색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중국 정부는 한국이 문재인 정부 시절인 2017년 표명한 사드를 추가 배치하지 않고 미국 미사일방어와 미한일 군사동맹에 불참한다는 이른바 사드 3불 정책을 유지해야 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박동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