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김포-일본 하네다 항공 운항 2년만에 재개


한국 김포공항 탑승장이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다. (자료사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중단됐던 한국 김포공항과 일본 하네다공항 간 항공 운항이 2년 3개월만에 재개됩니다.

한국 국토교통부는 김포-하네다 노선을 이달 29일부터 일주일에 8회 왕복 운항하기로 일본 측과 합의했다고 22일 밝혔습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은 수요일과 토요일 각각 주 2회 김포~하네다 노선을 운항할 계획입니다. 일본항공과 전일본공수도 각각 주 2회씩 운항합니다.

한-일 양국은 항공 수요 증가와 항공사 준비 상황 등을 감안해 다음달부터 운항 횟수를 점차 늘릴 계획입니다.

한국과 일본 항공사 등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2020년 3월을 마지막으로 2년 이상 김포-하네다 노선 운항을 중단했습니다.

2003년에 운항이 시작된 김포-하네다 노선은 서울과 도쿄를 잇는 양국 교류의 상징적인 항공 노선입니다.

한국에는 인천공항이, 일본에는 나리타 공항이 있지만 김포와 하네다 공항이 수도 도심과의 접근성이 더 뛰어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