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UN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긴장만 고조”…EU “완전한 국제법 위반”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

유엔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역내 긴장만 고조시킬 뿐이라고 비판하며 외교적 관여를 강조했습니다. 유럽연합은 북한의 발사가 완전한 국제법 위반이라고 지적하며 이 같은 불법적인 행동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안소영 기자입니다.

유엔은 북한이 지난 5일 탄도미사일 8발을 무더기로 발사한 것을 비판했습니다.

[녹취: 두자릭 유엔사무총장 대변인] “I think we've been very clear on the DPRK launches, and the development of the various missiles that only contribute to increasing tensions in the region. At the end of the day, I think it's very important that all the parties involved avoid any sort of negative action cycle when it comes to the Korean Peninsula, and we also encourage them to reengage diplomatically, because diplomatic engagement is the only solution, the only pathway, to sustainable peace and complete denuclearis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은 6일 정례브리핑에서 지난주 유엔 안보리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한 합의를 이루지 못한 가운데 북한이 또 다시 미사일을 발사하고 미국과 한국 군이 대응 사격에 나선 것에 대한 논평 요청에 “우리는 북한의 발사들과 다양한 미사일 개발이 역내 긴장만 고조시킬 뿐이라는 점을 매우 분명하게 밝혀왔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와 관련해 모든 당사국들이 부정적인 행동의 순환을 피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두자릭 대변인은 이어 “또한 우리는 당사국들이 다시 외교적 관여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며 “외교적 관여가 한반도의 지속 가능한 평화와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유일한 해결책이자 통로이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유럽연합은 6일 “어제 북한이 미사일 8발을 발사한 것은 국제법을 완전히 무시한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유럽연합 대변인] “The DPRK’s launches of eight missiles yesterday show its utter disregard for international law. Pyongyang has to cease the destabilising and unlawful action &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as to join forces against this irresponsible act.”

유럽연합 대변인은 이날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이같이 전하고 “북한은 불안정하고 불법적인 행동을 중단하고, 국제사회는 이 같은 무책임한 행동에 대응하기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스웨덴은 북한의 계속된 무력 도발에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스웨덴 대변인] “We have taken note of the news reports and are closely following the development. The UN Security Council has previously declared that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and missile programmes constitute a threat to international peace and security. We urge North Korea to fulfil its international commitments and undertake a complete, verifiable and irreversible disarmament of its nuclear weapons and missile programme in accordance with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Sweden has a long-term commitment to a peaceful solution to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and continues to offer its support to dialogue and confidence-building processes.”

스웨덴 외교부 대변인은 “우리는 관련 보도와 진행 상황을 주목하고 있다”면서 “유엔 안보리는 앞서 북한의 핵무기와 미사일 프로그램이 국제 평화와 안보에 위협이 된다고 선언한 바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북한이 국제적 약속을 이행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라 핵무기와 미사일 프로그램을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되돌 릴 수 없는 방법으로 폐기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스웨덴은 한반도 상황의 평화적 해결에 대한 장기적 약속을 갖고 있으며 대화와 신뢰 구축 과정을 계속 지원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5일 평양 순안과 평북 동창리 등 4곳에서 35분 동안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8발을 발사했습니다.

지난달 25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 3발을 섞어 쏜 지 11일만이며,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세 번째 도발이자 올해 들어서만 18번째 무력시위입니다.

이에 미한 양국 군은 6일 새벽 4시 45분부터 10여 분 동안 지대지미사일 8발을 대응 사격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안소영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