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창사 건물 붕괴 구조 계속...수십명 연락두절


지난달 29일 중국 후난성 창사 시내 주상복합 건물 붕괴 현장에서 소방대원들이 생존자를 수색하고 있다. 

지난달 29일 붕괴된 중국 후난성 창사의 주상복합 건물에서 1일 건물 붕괴 50여 시간 만에 2명이 추가로 구출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중국 관영 'CCTV'는 이날 오후 4시 30분쯤 여성 한 명이 들 것에 실려 구조되는 장면을 내보내면서, 이 여성은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안정된 상태라고 보도했습니다.

'CCTV'는 이날 저녁 다른 한 명의 생존자가 구출됐다고 전했지만 자세한 정보는 제공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붕괴된 건물에서는 지금까지 7명이 구조된 가운데, 지난달 30일 현재 건물 안에 갇힌 사람이 약 20명, 이밖에 사고 현장 주변에 있었지만 연락이 닿지 않는 사람이 39명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당국이 관리부실 의혹이 있는 건물 소유주를 포함해 9명을 체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