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르비아, 실전 배치 중국산 지대공 미사일 공개


세르비아군 기지에 전시된 중국제 지대공 미사일

세르비아가 중국에서 도입한 신형 지대공 미사일을 30일 전시했습니다.

세르비아는 이날 기자와 일반인들을 초대해 수도 베오그라드 인근 바타즈니카 공군기지에서 중국, 프랑스산 미사일, 에어버스 헬리콥터, 중국제 무인기, 러시아산 MIG-29 전폭기 등을 선보였습니다.

러시아와 수 세기 동안 종교적, 인종적, 역사적으로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세르비아는 유럽연합(EU)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가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세르비아는 러시아 S-300, 미국 패트리엇 지대공 미사일과 비슷한 중국제 FK-3 미사일을 지난 2019년에 구매했고 지난달 실전 배치했습니다.

유럽에서 중국제 미사일과 전투용 무인기를 운용하는 나라는 세르비아가 유일합니다.

군 장성들과 기지를 찾은 알렉사다르 부치치 세르비아 대통령은 군의 공로를 치하하고 러시아가 지난 2017년에 제공한 MIG-29 전폭기의 공중곡예를 지켜봤습니다.

부치치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군이 자랑스럽고 큰 진전이 있었다”고 치하했습니다.

그는 또 “세르비아는 전투기 전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본 기사는 로이터를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