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르비아, 중국제 지대공 미사일 인수"


세르비아에 HQ-22 지대공 미사일을 실어나른 것으로 알려진 중국 인민해방군 소속 Y-20 수송기 (자료사진)

러시아의 동맹국인 세르비아가 중국산 지대공 미사일을 인수했다고 'AP' 통신이 10일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은 군사 전문가 등을 인용해 중국 공군 Y-20 수송기 6대가 HQ-22 지대공 미사일을 싣고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공항에 착륙했다고 전했습니다.

AP 통신은 이번 수송작전이 비밀리에 이뤄졌다며 세르비아가 유럽에서 최초로 중국제 미사일 시스템을 운용하는 나라가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의 미사일 시스템은 미국의 패트리엇과 러시아의 S-300 지대공 미사일 시스템과 비교되는 무기입니다.

세르비아는 공식적으로 유럽연합(EU) 가입을 모색하고 있지만 전투기, 전투 탱크과 기타 장비를 포함한 중국제 무기로 자국의 군대를 증강하고 있습니다.

미국은 지난 2020년 세르비아에 중국의 HQ-22 미사일 구매에 경고하며 세르비아가 EU 등 서방 동맹에 가입하기를 원한다면 군사 장비를 서방 기준에 맞춰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알렉산다르 부치치 세르비아 대통령은 지난 9일, 12~13일 "최신예 자랑거리"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부치치 대통령은 세르비아의 이웃 나라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들이 미사일 수송을 위한 영공 통과를 허용하지 않고 있다고 불만을 표출한 바 있습니다.

서방권은 세르비아가 발칸 반도에서 코소보 등을 상대로 다른 전쟁을 일으킬 가능성을 경계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AP를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