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노벨평화상 러시아 언론인 "붉은 페인트 피습"


드미트리 무라토프 '노바야 가제타' 편집장이 7일 붉은 페인트 혼합 물질에 공격당했다며 이 신문 유럽판이 이날 텔레그램에 게시한 사진.

지난해 노벨평화상을 공동 수상한 러시아 언론인 드미트리 무라토프 ‘노바야 가제타’ 신문 편집장이 페인트 공격을 당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무라토프 편집장은 이날 모스크바에서 사마라로 향하던 열차 안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이 붉은 페인트와 아세톤이 섞인 물질을 자신에게 투척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가해자가 페인트 혼합물질을 던지면서 “무라토프, 우리 아이들을 위해 받아라”고 외쳤다고 밝혔습니다.

무라토프 편집장은 ‘노바야 가제타’ 유럽판에 페인트 물질에 뒤덮힌 뒤 눈이 심하게 아픈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노바야 가제타’는 러시아 내 대표적인 독립신문으로 평가되며,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을 인터뷰한 뒤 러시아 당국의 경고를 받고 지난달 운영을 잠정중단한 상태입니다.

무라토프 편집장은 러시아 당국에 맞서 표현의 자유를 수호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노벨평화상을 수상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