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블링컨 "러시아 정권 교체 전략 없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27일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기자회견장에 들어서고 있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정권의 전복을 추구하고 있지 않다고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27일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기자들에게 "여러분들이 여러 차례 들었듯이 우리는 러시아나 다른 어떤 나라에 대한 정권교체를 염두에 둔 전략을 갖고 있지 않다”고 강조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의 이날 발언은 전날 바이든 대통령이 폴란드 수도 바르샤바에서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권력을 유지해서는 안 된다고 말한 직후 나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대통령과 백악관이 지난 밤 강조했던 대목은 단순히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나 다른 어떤 나라에 대해서도 전쟁을 감행하거나 도발을 하도록 해서는 안 된다는 의미였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이날 ‘프랑스3TV’ 와의 인터뷰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발언을 언급하며, 자신은 푸틴 대통령과 계속 대화를 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 단어를 쓰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페스코프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의 발언 직후 개인적 모욕이라고 비난하면서, “양국 관계 회복을 위한 기회의 창을 좁혔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