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러시아, 며칠내 크이우 포위 목표"


우크라이나 시민방위대원들이 28일 수도 크이우(러시아명 키예프) 중심부로 향하는 도로에 장애물을 설치하고 있다. 

러시아는 앞으로 며칠 안에 우크라이나 수도 크이우(러시아명 키예프)를 포위하는 것을 주요 목표로 삼고 있다고 미 국방부 고위 관리가 밝혔습니다.

이 관리는 28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미국의 평가를 공유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관리는 우크라이나와의 국경 지대에 집결했던 러시아 병력의 약 75%가 현재 우크라이나에 주둔해 있고, 러시아가 380발 이상의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수도 크이우 진격이 러시아의 주요 목표로 보인다며, 러시아 군이 현재 크이우에서 북쪽으로 약 25km 떨어져 있으며 하루 동안 5km를 진격했다고 전했습니다.

미 국방부 고위 관리는 러시아 군이 동쪽의 마리우폴로 진격을 시도하는 가운데 우크라이나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하르키우(러시아명 하리코프) 주변에서 치열한 전투가 계속되고 있지만 러시아가 두 도시를 아직 점령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리는 또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대한 공중 우위를 달성하지 못했다며, 우크라이나의 대공 방어는 항공기와 미사일 방어시스템 모두 손상되지 않고 실행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일부 언론들은 미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벨라루스가 러시아 지원을 위해 국경을 넘어 우크라이나로 군대를 보낼 준비를 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미 국방부 고위 관리는 벨라루스 군대가 우크라이나로 이동할 준비가 돼 있다는 징후를 미 관리들이 보지 못했다며, 사실상 우크라이나로 이동 중이거나 우크라이나에 주둔해 있다는 언론보도를 부인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