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외무장관 "인내심 다해가”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러시아가 안전보장 문제와 관련해 서방측에 문서로 답변을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14일 기자회견에서, 러시아가 미국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에 제안한 안전 보장 안과 관련해 다음 주까지 문서로 답을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러시아가 요구한 안전 보장 안은 우크라이나의 나토 가입 불가, 그리고 나토 동맹국의 군사력 철수, 세력 확대 중단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라브로프 장관은 이날 러시아의 인내심은 끝을 다해 간다며, 러시아는 언제까지 기다리고 있지만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라브로프 장관은 그러면서 미국과 나토가 안전 보장 안을 거부할 경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언급한 군사적 수단으로 안보 이익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러시아는 앞서 지난 10일에는 미국과 고위급 회담을 개최한 데 이어 12일에는 나토, 그리고 13일에는 유럽안보협력기구(OSCE)와 각각 연달아 회담을 가졌지만 아무런 성과를 내지 못했습니다.

미국을 포함한 서방국은 앞선 회담에서 나토의 세력 확장 금지를 포함한 러시아 측의 안전 보장 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VOA 뉴스

* 이 기사는 AP 통신을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