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바이든 대통령, 파월 연준 의장 유임 결정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제롬 파월 현 의장의 유임이 결정됐습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22일 성명에서 파월 의장을 차기 의장에 레이얼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를 부의장에 임명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파월 의장과 브레이너드 이사에 대한 "전적인 신뢰"를 표했습니다.

그러면서 두 사람이 인플레이션을 낮게 유지하고 물가를 안정시키며, 완전 고용을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면 우리 경제가 그 어느 때보다 탄탄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그들은 기후 변화로 야기되는 경제적 위험을 해결하기 위해 긴급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자신의 깊은 믿음을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백악관은 파월 의장과 연준이 대유행 사태의 영향을 완화하고 미국 경제를 정상 궤도에 올리기 위해 취한 결정적 조처의 증거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이번 결정에 대해 대유행의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 파월 의장의 "꾸준한 지도력"을 언급했습니다.

파월 의장은 상원 인준 청문회를 통과하면 내년 2월부터 두 번째 임기를 시작하게 됩니다.

앞서 미국은 공급망 위기로 인한 소비자 물가 상승과 인플레이션 등 경제 위기 속에서 중앙은행 시스템을 이끌 차기 지도자로 누굴 선택할지 관심이 고조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