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텍사스 테일러시, 삼성 반도체공장 세금 혜택 승인


한국 기업 삼성전자 로고.

텍사스주 테일러시가 삼성 반도체 공장을 현지에 유치하기 위해 재산세 환급 등 세제 혜택을 부여하기로 했습니다.

테일러시는 8일 회의를 열고 만장일치로 세금 인센티브를 삼성에 제공하기로 했다고 현지 방송 KUVE 등이 보도했습니다.

윌리엄슨 카운티 커미셔너 법원은 이날 삼성이 반도체 공장을 건설할 경우 세금 혜택을 제공하는 방안을 찬성 4, 반대 0으로 가결했습니다.

삼성과 윌리엄스 카운티가 맺은 합의문에 따르면 삼성은 2026년 1월 31일까지 최소 600만 평방피트 규모의 반도체 공장을 건설하고 정규직 일자리 1천 8백개를 제공해야 합니다.

카운티는 이 조건이 충족되는 것을 전제로 삼성이 처음 10년 동안 납부한 재산세의 90%를 환급하고 그 다음 10년간 85%를 돌려주게 됩니다.

윌리엄슨 카운티에 따르면 삼성이 이 지역을 새 반도체 공장 부지로 최종 선택할 경우 테일러 시내 남서쪽 1천 200에이커 땅에 공장이 건설됩니다.

카운티는 큰 문제없이 진행될 경우 2022년 1월에 착공해 2024년 말이면 공장이 완전히 가동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