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최고지도자 "우리가 미국 뺨 때려줬다"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가 8일 이란 수도 테헤란에서 대국민 연설을 하고 있다.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는 오늘(8일) "우리가 미국의 뺨을 때려줬다"고 말했습니다.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는 이날 테헤란에서 행한 대국민 연설에서 이라크 내 미군 기지에 미사일 '보복 공격'을 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하메네이 최고지도자의 발언에 이란인들은 "미국에 죽음을"이란 구호를 외쳤습니다.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는 이라크 내 미군 기지에 대한 이번 군사 행동은 충분하지 않다고 밝혀, 추가 공격이 있을 것임을 내비쳤습니다.

또 중동 지역에서 미군을 제거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이 밖에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는 미국과의 핵 협상 재개 가능성에 대해서도 일축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