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밀리 합참의장 “미국 방위 역량, 본토 지키기에 충분”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2일 기자간담회에서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따른 대비태세와 관련해 “지금까지 매우 가까이에서 지켜봤으며, 동맹인 한국과 함께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어떤 상황이 일어나더라도 대처할 수 있도록 확실히 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 동향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기밀 사안이라며 말을 아꼈습니다.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은 현재 대비태세는 충분하다면서, 김정은 위원장이 언급한 새 전략무기에 대해 “어떤 일이 진행될지 지켜보자”고 말했습니다.

밀리 의장은 미국의 군사방위 역량은 본토를 지키기에 충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뉴스 김동현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