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 북한 주민 2명 북으로 추방


한국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 (자료사진)

한국 정부가 최근 동해상에서 군이 나포했던 북한 주민 2명을 오늘(7일)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추방했습니다.

한국 통일부 이상민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지난 2일 동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상에서 나포한 북한 주민 2명을 오늘(7일) 오후 3시 10분경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추방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합동조사 결과 이들은 20대 남성으로 동해상에서 조업 중인 오징어잡이 배에서 16명의 동료 승선원을 살해하고 도주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정부가 북한 주민을 추방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상민 대변인은 "이들이 살인 등 중대한 비정치적 범죄로 보호 대상이 아니며 우리 사회 편입 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위협이 되고 흉악범죄자로서 국제법상 난민으로 인정할 수 없다고 판단해 정부 부처 협의 결과에 따라 추방을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추방된 북한 주민들은 범죄를 저지르고 시신을 바다에 유기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들은 애초 한국 측에 귀순 의사를 밝히기도 했지만, 한국 정부는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들의 범죄를 입증할 물증과 관련해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면서, 이는 북한이 조치할 부분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