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전략사령관 지명자 “북한 위협 대비, 주요 자산 방어력 개선 필요”


찰스 리처드 미 전략사령관 지명자가 24일 상원 군사위 인준청문회에 출석했다.

미국은 동맹국들과 함께 북한의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주요 자산의 방어력과 생존성을 개선해야 한다고 찰스 리처드 미 전략사령관 지명자가 밝혔습니다. 미 본토를 방어하기 위한 지상 기반 요격 미사일 추가 배치의 필요성도 강조했습니다. 이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 전략사령관으로 지명된 찰스 리처드 해군 중장은 북한의 미사일 역량에 대한 미국과 동맹국들의 방어와 관련해 개선이 필요한 첫 번째 사안으로 주요 자산의 방어와 생존성을 꼽았습니다.

리처드 지명자는 24일 상원 군사위원회 인준청문회에 앞서 제출한 서면 보고서에서 ‘북한의 미사일 역량에 대한 미국과 동맹국들의 방어를 개선하기 위해 국방부가 취할 수 있는 추가 조치가 있느냐’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습니다.

국방부는 현존하고 떠오르는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주요 자산의 수동적 방어와 생존성과 관련된 조치를 진전시킬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리처드 지명자는 역내 파트너와 동맹국들과의 통합 노력도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방부가 역내 파트너와 동맹국들과 함께 기술적 상호운용성을 증진하기 위한 통합 노력을 지속하고, 동맹국과의 방위 분담 확대, 그리고 제한된 방어 역량의 더 효율적인 사용을 위해 작전통제 역량을 개선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위협에 대비해, 미 본토를 방어하기 위한 지상 기반 요격 미사일(GBI) 추가 배치의 필요성도 역설했습니다.

리처드 지명자는 ‘현재 배치된 GBI 규모가 북한과 같은 불량 국가들의 잠재적인 ICBM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적절하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불량 국가들의 제한된 위협으로부터 미국을 방어할 역량을 갖추고 있다”면서도, 전략사령관으로 임명된다면 “적절한 규모의 GBI 배치 지원을 우선순위에 둘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댄 설리번 공화당 상원의원은 이날 청문회에서 최근 국방부가 미 본토 미사일 방어의 핵심 요소인 재설계 요격체(RKV) 개발 중단 결정을 내린 데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설리번 의원은 미국의 GBI 체계는 북한과 이란의 지속적인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며, 미국의 RKV 개발 중단은 이들 국가의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미 본토 방어를 취약하게 만든다고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이조은입니다.

독자 제보: VOA는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기사화를 원하는 내용을 연락처와 함께 Koreanewsdesk@voanews.com 이메일로 보내주시면 뉴스 제작에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제공하신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되며, 제보자의 신분은 철저히 보호됩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