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AEA "이란, 고성능 원심분리기 가동"


오스트리아 빈의 국제원자력기구(IAEA) 본부.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26일 이란이 고성능 원심분리기를 사용해 우라늄 농축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이날 국제원자력기구가 보고서에서 이란이 우라늄 농축 가속화를 위해 고성능 원심분리기를 사용하는 등 핵협정을 위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란이 첨단 원심분리기로 우라늄 농축을 확대하는 작업을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란이 IR-2형과 IR-4 형 원심분리기 164기 설치 작업을 진행중이라고 전했습니다.

핵 합의에 따르면 이란은 오는 2026년까지 농축 시설에 초기 모델인 IR-1형 원심분리기 5천60기를 보유할 수 있습니다.

앞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출범 직후 지난 2015년 체결한 ‘이란 핵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계획)’에서 탈퇴하고 지난해 이란에 경제 제재를 복원했습니다. 이후 미국과 이란은 외교적 갈등을 겪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